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울산 대왕암공원 출렁다리 방문객 10만명 돌파

송고시간2021-07-25 13:13

댓글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울산 대왕암공원 출렁다리 방문객이 10만 명을 넘었다.

울산 대왕암공원 출렁다리 걷는 시민들
울산 대왕암공원 출렁다리 걷는 시민들

[울산 동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 동구는 이달 15일 출렁다리 개방 이후 25일 오전까지 누적 방문객이 이같이 집계됐다고 밝혔다.

평일 7천여 명, 주말과 휴일 1만5천여 명 수준이다.

대왕암공원 출렁다리는 울산 최초 출렁다리로 동구 대왕암공원 북측 해안 산책로 돌출지형인 '햇개비'에서 '수루방' 사이를 연결한 길이 303m, 폭 1.5m 규모다.

중간 지지대가 없이 한 번에 연결되는 난간 일체형 보도 현수교 방식으로, 현재 전국 출렁다리 가운데 주탑 간 거리(경간장)로는 길이가 가장 길다.

동구는 안전요원 7명을 배치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안내하고 있으며, 출입자 확인을 위한 안심콜을 운영 중이다.

정천석 동구청장은 "출렁다리 운영 이후 지역에 큰 활기가 돌고 있다"며 "앞으로 체험형 관광인프라를 지속해서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대왕암공원 출렁다리는 8월 31일까지 무료 운영하며, 이후 유료화 방안이 논의 중이다.

cant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