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울산시-에너지재단, 저소득층 위한 에너지 사용 환경 개선 협약

송고시간2021-07-27 06:19

댓글

송철호 시장 "폭염·한파로부터 피해 없도록 지원하겠다"

울산시청
울산시청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시는 한국에너지재단과 폭염·한파에 취약한 저소득층을 위한 '에너지 효율 개선 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고 27일 밝혔다.

두 기관은 협약에서 에너지 빈곤층 해소를 위한 지속 가능한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에너지 복지 사업 확산과 정착에 앞장서기로 했다.

또 사업 대상 가구가 사는 주택의 에너지 효율 향상과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으로 시는 에너지 소외 계층 920가구를 발굴하고, 한국에너지재단은 시가 추천한 저소득층에 대해 총 20억여원(가구당 평균 220만원, 최대 300만원)을 들여 단열 및 창호 공사, 보일러·냉방기 설치 등 에너지 사용 환경을 개선한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한국에너지재단과 유기적으로 협력해 에너지 복지 사각지대를 집중적으로 발굴, 폭염·한파로부터 피해가 없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yongt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