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부 "9월까지 2차 추경 사업 80% 이상 집행…연내 마무리"

송고시간2021-07-29 18:00

댓글
발언하는 안도걸 기재부 2차관
발언하는 안도걸 기재부 2차관

(서울=연합뉴스) 안도걸 기획재정부 2차관이 29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제8차 재정관리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7.29 [기획재정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세종=연합뉴스) 김다혜 기자 = 정부가 "9월까지 2차 추가경정예산(추경) 사업의 80% 이상을 집행하고 연내에 집행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기획재정부는 안도걸 기재부 2차관이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연 재정관리점검회의에서 관계부처가 2차 추경 집행 계획을 논의했다고 전했다.

정부는 소상공인을 위한 희망회복자금과 저소득층 대상 추가 국민지원금은 각각 다음달 17일과 다음달 24일부터 신속히 지급하고, 방역상황 고려가 필요한 상생국민지원금, 상생소비지원금 등은 집행시기를 추후 결정하기로 했다.

그 밖에 방역 보강, 고용·민생 안정 등을 위한 사업(6조원 규모)은 사업 설계·공고·채용 등 사전절차를 최대한 서둘러 9월 안에 모든 사업의 집행을 시작하기로 했다.

정부는 이날 회의에서 34조9천억원 규모의 2차 추경 가운데 지방교부세 등을 뺀 20조9천억원(71개 사업)을 집행관리 대상으로 선정하고 중점관리하기로 했다.

철저한 방역대응 하에서 1차 추경 사업 집행을 차질 없이 마무리하고 2차 추경 사업도 탄력적으로 집행해 민생 회복을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는 설명이다.

기재부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본예산 중앙재정 집행률은 68.2%로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지방재정·지방교육재정 집행률은 각각 64.3%, 75.6%로 집계됐다.

중앙재정·지방재정·지방교육재정 모두 상반기 조기 집행 목표를 초과 달성한 것이다.

1차 추경은 지난 21일까지 관리대상 예산 11조3천억원 가운데 82.9%인 9조3천억원이 집행됐다.

안 차관은 "적극적인 집행에 힘입어 정부의 성장기여도가 1분기 0.4%포인트에 이어 2분기 0.3%포인트로 플러스(+)를 유지하는 등 재정이 경기 회복의 마중물 역할을 충실하게 수행했다"고 평가했다.

moment@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