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 국보 승격 1주년 회화 13인전

송고시간2021-07-30 10:42

댓글

삼탄아트마인서 내달 31일까지…"2주년 기념행사는 문화축제로"

세계일화
세계일화

[정암사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정선=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정암사 수마노탑 국보 승격 1주년 기념 회화 13인전 '시공의 인연을 보다'가 강원 정선군 고한읍 삼탄아트마인 삼탄아트센터 3층 현대미술관에서 지난 29일 막을 올렸다.

이번 전시회는 8월 31일까지 이어지고, 삼탄아트마인은 정암사 입구에 있다.

정암사 수마노탑은 2020년 6월 보물 제410호에서 국보 제332호로 승격됐다.

삼국유사에 따르면 정암사는 신라 자장율사가 당나라 오대산에서 문수보살로부터 받은 진신사리를 들고 귀국해 643년에 창건했다.

정암사에는 수마노탑을 바라보는 자리에 진신사리를 봉안한 적멸보궁이 자리 잡고 있다.

주제 '시공의 인연을 보다'는 정암사를 창건하고, 수마노탑을 축조한 자장율사의 뜻을 조금이나마 헤아리고자 노력하는 후학들의 마음이다.

정선군 사북읍에서 창작활동을 하는 지역 작가 1명과 전국에서 활동하는 중견 작가 12명이 참여했다.

전시 작품 39점 중 26점의 주제는 정암사와 수마노탑이다.

정암사 적멸보궁 1
정암사 적멸보궁 1

[정암사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회화전은 8월 4∼9일 서울 종로구 인사동 갤러리 라메르에서도 열린다.

이어 10월 8∼17일에는 정선군 정선읍 아리샘터에서 진행한다.

정암사는 수마노탑 국보 승격 2주년이 되는 2022년에는 회화는 물론 조각 등 전시 분야를 확대하고, 공연예술을 접목하는 등 기념행사를 문화축제로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정암사 관계자는 30일 "지역주민을 비롯해 유명예술인 그리고 정암사와 정선을 방문하는 관광객이 함께 참여해 생동하는 문화유산을 체험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며 "함백산의 청정한 자연환경, 고유한 지역문화, 우월한 불교 유산이 공존·상생하고, 품격과 다양성을 갖춘 정암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by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