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올림픽- 양궁 안산, 개인전 준결승 진출…첫 3관왕까지 '-2승'(종합)

송고시간2021-07-30 15:19

댓글

강채영 8강서 탈락…안산, 전종목 석권의 마지막 희망

[올림픽] 안산, 준결승 진출
[올림픽] 안산, 준결승 진출

(도쿄=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30일 일본 유메노시마 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8강전에 출전한 안산이 인도의 디피카 쿠마리를 상대로 경기를 이긴 뒤 류수정 감독과 주먹인사를 하고 있다. 안산은 6-0(30-27 26-24 26-24)로 이겨 준결승에 진출했다. 2021.7.30 jieunlee@yna.co.kr

(도쿄=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사상 첫 올림픽 여자 양궁 3관왕에 도전하는 안산(20·광주여대)이 개인전 4강에 올랐다.

안산은 30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 양궁 8강전에서 디피카 쿠마리(인도)를 6-0(30-27 26-24 26-24)로 제압하고 준결승에 올랐다.

혼성 단체전과 여자 단체전에서 2개의 금메달을 목에 건 안산은, 개인전에서 2승을 더 올리면 양궁 역사상 첫 3관왕이 된다.

대진표 반대편의 강채영(현대모비스)이 앞서 8강에서 옐레나 오시포바(러시아올림픽위원회)에게 1-7(28-28 25-29 26-27 27-29)로 지면서 탈락해 여자 대표팀에서 안산만 금메달 도전을 이어가게 됐다.

[올림픽] 안산 양궁 개인전 8강 경기
[올림픽] 안산 양궁 개인전 8강 경기

(도쿄=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안산이 30일 일본 유메노시마 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8강전에 출전해 인도의 디피카 쿠마리를 상대로 경기를 펼치고 있다. 2021.7.30 jieunlee@yna.co.kr

한국 양궁이 내건 2016 리우 올림픽에 이은 2개 대회 연속 전 종목 석권의 목표를 이루려면 안산이 반드시 2연승 해야 한다.

안산은 매켄지 브라운(미국)-알레한드라 발렌시아(멕시코) 경기 승자와 오후 3시 45분 결승 진출을 다툰다.

안산은 첫 세트부터 3발 모두 10점을 쏘며 기선을 제압했다. 반면에 쿠마리는 첫발부터 7점을 쏴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흐름은 바뀌지 않았다. 안산이 2세트 3번째 발을 7점에 꽂는 실수를 했으나, 같은 세트에 쿠마리는 7점을 2번이나 쐈다.

[올림픽] 아쉬운 강채영
[올림픽] 아쉬운 강채영

(도쿄=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강채영이 30일 일본 유메노시마 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8강전에서 러시아올림픽위원회의 옐레나 오시포바에게 패하며 준결승 진출에 실패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1.7.30 jieunlee@yna.co.kr

쿠마리는 3세트에도 첫발을 7점에 꽂으며 스스로 무너졌고, 안산은 8점, 9점, 9점을 차례로 쏘며 기분 좋게 준결승행을 확정했다.

강채영은 오시포바와 1세트에서 28-28로 비겨 세트 점수 1점씩을 나눠 가진 뒤 2세트부터 내리 세 세트를 내주며 맥없이 무너졌다.

강채영은 2016 리우올림픽 대표 선발전에서 1점 차이로 4위에 그쳐 올림픽 꿈을 이루지 못했던 선수다.

5년을 기다린 자신의 첫 올림픽에서 단체전 금메달을 목에 걸었으나, 개인전 금메달은 놓쳐 절반의 아쉬움을 품고 다시 3년을 기다리게 됐다.

a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