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1보] 양궁 첫 3관왕 노리는 안산, 은메달 확보…개인전 결승행

송고시간2021-07-30 16:02

댓글
[올림픽] 안산 '3관왕' 도전
[올림픽] 안산 '3관왕' 도전

(도쿄=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안산이 30일 일본 유메노시마 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준결승에서 미국의 매켄지 브라운을 상대로 승리하며 결승에 진출한 뒤 인사하고 있다. jieunlee@yna.co.kr

(도쿄=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여자 양궁 안산(20·광주여대)이 한 번만 더 이기면 사상 첫 올림픽 양궁 3관왕에 등극한다.

안산은 30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 양궁 개인전 준결승전에서 매켄지 브라운(미국)을 슛오프 끝에 6-5로 제압했다.

안산은 옐레나 오시포바(러시아올림픽위원회)-루칠라 보아리(이탈리아) 경기 승자와 오후 4시 45분 금메달을 놓고 격돌한다.

혼성 단체전이 이번 대회에서 처음 도입된 가운데 이 종목과 여자 단체전에서 2개의 금메달을 목에 건 안산은 개인전 결승전에서도 승리하면 사상 첫 올림픽 양궁 3관왕이 된다.

a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