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올림픽- '9발 모두 10점' 김우진 8강행…'전 종목 석권 보인다'

송고시간2021-07-31 10:07

댓글
[올림픽] 결승 향해 활시위 당기는 김우진
[올림픽] 결승 향해 활시위 당기는 김우진

(도쿄=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양궁 국가대표 김우진이 31일 일본 유메노시마 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 양궁 개인전 16강 카이룰 모하마드(말레이시아)와의 경기에서 활시위를 당기고 있다. yatoya@yna.co.kr

(도쿄=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한국 양궁이 두 대회 연속 올림픽 전 종목 석권까지 3승을 남겨뒀다.

김우진은 31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남자 개인전 16강전에서 카이룰 모하마드(말레이시아)를 6-0(30-27 30-27 30-29)으로 제압하고 8강에 올랐다.

김우진은 당즈준(대만)과 오후 2시 45분 준결승 진출을 다툰다. 김우진과 당즈준은 이번이 첫 맞대결이다.

앞서 혼성 단체전과 남녀 단체전, 여자 개인전에서 4개의 금메달을 휩쓴 한국은 이날 김우진이 5번째 금메달을 수확하면 2016 리우 대회에 이어 두 대회 연속 전 종목 석권의 위업을 달성한다.

국제대회에서 모하마드를 상대로 3전 전승을 기록 중이던 김우진은 10점 세 방을 쏴 첫 세트를 가져가며 제대로 기선제압을 했다.

김우진의 10점 행진은 끝까지 이어졌다. 9방을 모두 10점으로만 쏜 김우진은 완벽한 승리를 거두며 8강행을 확정지었다.

a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