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북한 지령받고 스텔스기 반대' 활동가 3명 구속

송고시간2021-08-02 23:32

댓글
'北 지령 받고 스텔스기 도입 반대' 활동가 4명 영장실질심사
'北 지령 받고 스텔스기 도입 반대' 활동가 4명 영장실질심사

(청주=연합뉴스) 천경환 기자 = 2일 오후 북한의 지령을 받아 미국산 스텔스 전투기 도입 반대 활동을 했다는 의혹을 받는 충북 청주 지역 활동가 4명이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위해 법정에 출석하고 있다. 2021.8.2 kw@yna.co.kr

(청주=연합뉴스) 천경환 기자 = 북한의 지령을 받아 미국산 스텔스 전투기 도입 반대 활동을 했다는 혐의를 받는 충북 청주 지역 활동가 4명 가운데 3명이 구속됐다.

청주지법은 2일 오후 이들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진행한 뒤 "도주 우려가 있다"며 3명에 대한 구속 영장을 발부했다.

나머지 1명에 대해선 "구속 사유에 대한 소명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영장을 기각했다.

이들 4명은 북한 공작원의 지령을 받고 거리 서명운동과 1인 릴레이 시위 등 미국산 전투기인 F-35A 도입 반대 활동을 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과 국정원은 5월 말 청주에 있는 이들의 자택과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한 것으로 전해졌다. 피의자 중에는 지역 소규모 인터넷 신문 대표와 대기업 해고노동자가 포함돼있다.

이 사건은 경찰과 국가정보원이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올해 상반기 합동 수사한 5건 가운데 하나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지난달 29일 청주지법에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을 예정이었지만, 변호사 선임 문제로 심문 연기 신청서를 제출했다.

kw@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