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올림픽 스타들 예능가 러브콜 쇄도…스타트는 펜싱팀

송고시간2021-08-03 10:40

댓글
[올림픽] ‘우리가 바로 대한민국 펜싱 대표팀’
[올림픽] ‘우리가 바로 대한민국 펜싱 대표팀’

(지바=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지난달 28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 펜싱 사브르 단체전 대한민국 대 이탈리아 결승전. 대한민국의 승리로 경기가 끝나자 선수들이 함께 기뻐하고 있다. 2021.7.28 mon@yna.co.kr

(서울=연합뉴스) 방송팀 = 2020 도쿄올림픽이 폐막을 향해 달려가면서 금메달리스트들을 섭외하기 위한 예능가 전쟁이 한창이다.

지상파들은 올림픽 중계에 '올인'하며 주요 예능 상당수가 결방 중이지만 제작진은 이 틈을 타서 섭외에 열을 올리고 있고, 종합편성채널과 케이블들도 간판 예능을 내세워 어필하고 있다.

특히 이번 올림픽에서 양궁 안산과 김제덕, 수영 황선우, 탁구 신유빈 등 10대 스타들이 대거 탄생했고, '비주얼'까지 겸비한 펜싱팀 등도 화제라 예능가로서는 한동안 아이템 걱정은 안 해도 되는 행복한 상황에 놓였다.

스타트는 펜싱팀이 끊는다.

'어펜져스'로 불린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 4명은 JTBC '아는 형님'에 출격한다.

JTBC는 김정환, 구본길, 오상욱, 김준호 선수가 오는 5일 녹화에 참여하며 방송은 14일 예정이라고 3일 밝혔다. 이들은 이날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녹화에도 참석했다.

[올림픽] 도쿄 영웅 안산·김제덕 '금메달이 다섯개!'
[올림픽] 도쿄 영웅 안산·김제덕 '금메달이 다섯개!'

(영종도=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2020 도쿄올림픽 양궁 대표팀 안산(왼쪽), 김제덕이 1일 오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뒤 금메달을 들어보이고 있다. 2021.8.1 kane@yna.co.kr

방송사별로는 KBS가 올림픽 관련 특집 프로그램을 제작 중이며, 주요 선수들은 메인 뉴스인 'KBS 뉴스 9'에 출연할 가능성도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KBS 관계자는 "금메달리스트들을 위주로 뉴스 섭외 등이 이뤄질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SBS도 김제덕이 과거 '영재발굴단'에, 신유빈이 '스타킹'에 출연한 것이 다시 화제가 되면서 소소한 특수를 누린 바 있어 이를 고리로 섭외에 공을 들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젊은 피의 '파이팅'을 보여준 김제덕은 자가격리 중이지만 여러 방송사에서 러브콜을 보내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밖에 방송사들도 각자 간판 예능을 내세워 순서를 다투고 있다.

한 방송사 관계자는 "선수들에 대한 관심과 분위기를 고려했을 때 예능가로서는 당연히 섭외에 주력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며 "특히 젊은 선수들은 운동 실력뿐 아니라 입담도 좋기 때문에 게스트로도 매우 적합하다"고 했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