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부 "사적모임 제한 조치 변경할 계획 없어…확산세 차단에 집중"

송고시간2021-08-04 11:30

댓글
거리두기 4단계 (PG)
거리두기 4단계 (PG)

[홍소영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권희원 기자 =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시행 중인 '사회적 거리두기' 체계와 관련해 사적모임에 대한 제한 조치를 변경할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4일 정례 브리핑에서 관련 질의에 "사적모임 제한은 현재 (시행 중인) 거리두기 체계에 있어 굉장히 핵심적인 조치"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손 반장은 이날 김부겸 국무총리가 언론 인터뷰에서 '오후 6시 이후 2인 이상 만나지 못하게 해놓은 것은 자영업자에게 너무 지나칠 만큼 혹독하다'고 밝힌 것에 대해서는 "변경 가능성을 말씀하신 게 아니다"고 강조했다.

그는 "자영업이나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이 무척 크기 때문에 한시라도 빨리 현재의 유행 확산세를 반전시켜서 이런 조치가 더는 안 되도록 노력하자고 하는 의미로 이해해달라"고 당부했다.

손 반장은 그러면서 "사적모임에 대한 부분을 전면적으로 변경할 계획은 없다"고 거듭 강조했다.

ye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