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재명 "원하면 평생 사는, 안 쫓겨나는 공공주택 필요"

송고시간2021-08-05 15:07

댓글

광교원천 행복주택서 입주민 간담회…경기도, 고령자층에 에어컨 설치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5일 "원하면 평생 살 수 있는, 안 쫓겨나는 공공주택이 꼭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광교원천 행복주택서 입주민과 간담회
이재명 경기도지사, 광교원천 행복주택서 입주민과 간담회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 지사는 이날 경기 수원시 광교원천 행복주택에서 열린 입주민 간담회에서 "집으로 장사를 하고 집을 사 모으니까 집 없는 사람은 집값이 너무 올라 평생을 일해도 집을 못 사고 월세 내면서 쫓겨다닌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공공 임대주택을 광교원천 행복주택처럼 좋은 위치에다 공급해야 한다"며 "싱가포르는 80%가 이런 집"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경기도는 연이은 무더위에 지난달부터 광교원천 행복주택에 거주하는 고령층 등 54세대를 대상으로 에어컨 설치에 들어갔다.

도에 따르면 국토교통부는 올해 3월 청년과 대학생 전용 면적 25㎡ 이하에만 에어컨 등 기본설비를 제공하도록 한 공공주택 업무처리지침을 변경해 에어컨 설치 대상을 계층 무관(전용면적 제한은 유지)으로 확대했다.

그러나 준공된 세대에는 소급 적용되지 않아, 경기도가 바뀐 업무지침을 입주 완료 세대까지 소급 적용하기로 하고 에어컨 설치에 나선 것이다.

광교원천 행복주택에 에어컨이 설치되는 모습을 보는 이재명 경기도지사
광교원천 행복주택에 에어컨이 설치되는 모습을 보는 이재명 경기도지사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 지사는 "국민의 기본적 권리를 보장해줘야 하는 시대가 됐는데 입주민 여러분께 저희가 늦은 것에 대해 죄송하다"며 "무슨 일을 하든 간에 수요자 입장에서 형평성에 문제가 생기면 안 하는 것보다 못하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 가난은 참아도 불공정은 참기 어렵다는 얘기도 있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이달 광교원천 경기행복주택에 대한 에어컨 설치를 완료하고 남양주 다산역 경기행복주택 29세대, 화성 동탄호수공원 경기행복주택 122세대 등 나머지 단지에도 차례로 에어컨을 설치할 예정이다.

you@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