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삼성전자, 12일 노조와 단체협약 체결…창사 이래 처음

송고시간2021-08-08 07:01

댓글

교섭 시작 후 9개월만…노조, 조합원 투표 96% 찬성으로 추인

삼성전자 노사 단체교섭 상견례
삼성전자 노사 단체교섭 상견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삼성전자[005930] 노사가 창사 이래 처음으로 단체협약을 제정한다.

8일 노사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노조 공동교섭단은 단체협약 체결에 최종 합의하고, 12일 단체협약을 체결하기로 했다.

조인식 장소는 확정되지 않았지만, 그간 교섭을 벌여온 경기 용인시 삼성전자 기흥캠퍼스가 될 것으로 관측된다.

삼성전자 노사는 지난해 11월 상견례를 시작으로 9개월 동안 30여 차례에 걸쳐 교섭을 벌여왔다. 한국노총 금속노련 산하 전국삼성전자노조 등 삼성전자 내 4개 노조는 공동교섭단을 꾸려 교섭에 임했다.

노사는 지난달 말 단체협약안에 잠정 합의했고, 노조는 조합원 투표 등 추인 절차를 밟았다. 노조 중 가장 규모가 큰 전국삼성전자노조는 조합원 투표 결과 96%의 찬성으로 단체협약을 추인했다.

단체협약은 노사가 단체교섭을 통해 근로조건 등 제반 사항을 합의한 협약으로, 노동조합법에 따라 취업규칙이나 개별 근로계약보다 우선하는 직장 내 최상위 자치 규범이다.

노사가 합의한 단체협약안은 노조 사무실 보장, 노조 상근자 근로시간면제(타임오프) 제도 등 노조 활동 보장 내용과 산업재해 발생시 처리 절차, 인사 제도 개선 등 95개 조항으로 구성됐다.

삼성전자 노사는 이전에도 단체교섭을 진행한 적이 있으나, 단체협약 체결에 이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노조 측은 이번 단체협약 체결을 바탕으로 조만간 2021년도 임금협상에도 돌입할 계획이다.

kc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