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도 북부 산사태로 40여명 매몰"…낭떠러지 옆 도로 덮쳐

송고시간2021-08-11 18:26

댓글
인도 북부 히마찰프라데시주에서 발생한 산사태가 차량을 덮친 모습. [인도티베트국경경찰 트위터 캡처=연합뉴스. 재판매 및 DB 금지]

인도 북부 히마찰프라데시주에서 발생한 산사태가 차량을 덮친 모습. [인도티베트국경경찰 트위터 캡처=연합뉴스. 재판매 및 DB 금지]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인도 북부 고산지대에서 낭떠러지 옆 도로를 덮친 산사태가 발생, 40여명이 매몰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타임스오브인디아 등 인도 언론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북부 히마찰프라데시주의 킨나우르 지구에서 대형 산사태가 발생했다.

산사태로 무너져 내린 엄청난 양의 흙과 바위는 낭떠러지 옆으로 이어진 도로의 차량 위로 그대로 쏟아졌다.

이 사고로 20∼40명이 탄 것으로 추정되는 버스와 트럭 등 여러 대의 차량이 흙더미에 깔렸다.

힌두스탄타임스는 매몰된 차의 수가 5대라고 보도했다.

사고 현장에는 국가재난대응군(NDRF) 등이 급파돼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하지만 무너져 내린 토사의 양이 많아 작업에 어려움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주의원인 자가크 싱 네기는 "군경 합동 구조팀이 매몰된 버스에 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있지만, 흙더미 때문에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cool@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