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하늘 맞닿은' 정선 만항재에서 14일부터 야생화 축제

송고시간2021-08-12 13:21

댓글
함백산 만항재 산상의 화원
함백산 만항재 산상의 화원

[정선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정선=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2021 고한 함백산 야생화 축제가 오는 14일부터 22일까지 8일간 강원 정선군 고한읍 만항재 일대에서 열린다.

2006년부터 매년 여름 열리는 지역축제다.

자동차로 오를 수 있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은 고개인 해발 1천330m 만항재는 봄부터 가을까지 야생화로 물드는 산상의 화원이다.

산상의 화원에서는 숲 해설, 숲속도서관 등 자연 속에서 머물며 즐기는 힐링 행사가 준비된다.

만항재 길목인 야생화공원에는 하늘 계단, 구름다리, 포토존 등이 마련된다.

함백산 만항재 산상의 화원의 야생화
함백산 만항재 산상의 화원의 야생화

[정선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천년고찰 정암사에서는 자장율사 순례길 탐방, 예술광산 삼탄아트마인에서는 특별기획전시회, 만항재 바람길 언덕에서는 도보여행을 각각 즐길 수 있다.

축제 기간 고한읍에서는 고한 골목길 정원박람회도 펼쳐진다.

한우영 축제위원장은 12일 "하늘과 맞닿은 야생화 마을 고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지친 심신을 치유하고, 여름 추억을 만들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byh@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