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메시 PSG 유니폼, 첫날 83만장 '불티'…매출 1천200억원

송고시간2021-08-12 19:24

댓글
메시 유니폼
메시 유니폼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리오넬 메시의 파리 생제르맹(PSG) 유니폼이 이적 하루 만에 83만여장이 팔려나가 구단에 무려 1천억원이 넘는 수익을 안긴 것으로 나타났다.

스페인 신문 마르카는 PSG가 메시 영입 후 24시간 동안 83만2천장의 메시 유니폼을 팔았다고 12일(한국시간) 보도했다.

등번호 '30'이 박힌 메시의 유니폼을 팔아 PSG가 벌어들인 돈은 9천만 유로(약 1천230억원)다.

메시 유니폼
메시 유니폼

[로이터=연합뉴스]

메시는 전 소속팀 FC바르셀로나(스페인)와 계약이 만료된 뒤 자유계약으로 PSG에 입단했고, 연봉은 3천500만 유로(약 480억원)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PSG는 메시 영입 하루 만에, 그에게 줄 연봉의 두 배를 훌쩍 넘는 수익을 유니폼 판매만으로 올린 셈이다.

메시는 이적 첫날 유니폼 판매 기록으로 라이벌인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를 넘어섰다.

호날두가 2018년 7월 레알 마드리드(스페인)를 떠나 유벤투스(이탈리아)로 이적할 때 하루 52만장의 유니폼이 팔린 바 있다.

a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