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거리두기 4단계 유지에 편의점서 식재료·생필품 매출 '껑충'

송고시간2021-08-16 10:04

댓글
이마트24에서 장을 보는 고객
이마트24에서 장을 보는 고객

[이마트24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수도권에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한 달 넘게 시행되는 가운데 최근 편의점에서 식재료와 생필품 매출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이마트24에 따르면 지난달 1일부터 지난 12일까지 밀키트 상품 매출이 작년 동기 대비 236% 급증했다.

냉장국·탕·찌개는 86%, 과일 51%, 인스턴트커피 47%, 즉석밥 45%, 대용량 음료 42%, 조미료 35%, 계란·두부·콩나물 32% 등 식재료 매출이 전반적으로 증가했다.

주방·욕실용품·세탁세제와 휴지류 매출이 각각 34%, 32% 증가하는 등 생필품을 찾는 고객도 늘었다.

이는 거리두기로 가까운 편의점에서 장을 보는 고객이 늘어났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이마트24는 이같은 수요를 잡기 위해 간편반찬을 새롭게 출시하고 덤 증정 행사를 확대하는 등 적극적인 마케팅에 나섰다.

이달 초 간편 반찬 2종을 출시한 것을 시작으로 메뉴 확대를 추진 중이다.

또 이달 말까지 영동지역 고당도 복숭아 2종에 대해 1+1 행사를 하고, 다음 달에는 샤인머스캣 할인 행사를 계획 중이다.

현재 1천900여종 상품에 대해 1+1, 2+1 등의 덤 증정 이벤트를 진행 중인 가운데 행사 대상 생필품 수는 지난해보다 30% 늘렸다.

이유진 이마트24 바이어는 "간편 반찬과 밀키트 등 식사 관련 상품을 확대하고 초저가 생활용품 출시 및 할인 품목 확대를 통해 근거리 장보기 고객을 끌어들이겠다"고 말했다.

luc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