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공주 공산성 서문 앞에 무령왕 동상…다음 달 18일 제막

송고시간2021-08-18 09:51

댓글
무령왕 동상 조감도
무령왕 동상 조감도

[공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공주=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충남 공주시는 백제 중흥의 중심인물인 제25대 무령왕 동상을 건립해 다음 달 18일 제막식을 한다고 밝혔다.

시는 올해 무령왕릉 발굴 50년, 갱위강국 선포 1천500년을 맞아 지난해부터 무령왕 동상 건립을 추진해 왔다.

2.9m 좌대 위의 동상은 6.57m 높이로, 중국(양나라)에 갱위강국 선언 국서를 보내는 모습이다.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공산성 서문 앞 회전교차로에 세워진다.

원형 좌대에는 갱위강국 선포와 중국과의 외교, 농지 정리 시행 등 무령왕이 백성을 위해 펼친 업적을 표현한 부조가 새겨진다.

제막식이 열릴 다음 달 18일(음력 8월 12일)은 무령왕이 현 왕릉에 안장된 날로, 동상 제막을 통해 1천500년 전의 무령왕이 부활하는 의미가 있다고 시는 설명했다.

제막식과 함께 동상의 회전 시연, 동상 건립 과정을 담은 영상 상영과 기억 상자(타임캡슐) 봉안식 등이 함께 진행된다.

김정섭 시장은 "백제의 숨결을 느낄 수 있고, 역사 도시로서 공주의 정체성을 드러내는 상징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ye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