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민재, 유럽 데뷔전 무실점 기여…87분 뛰고 팀내 평점 2위

송고시간2021-08-23 07:56

댓글

소속팀 페네르바체, 안탈리아에 2-0 완승

김민재
김민재

[페네르바체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한국 축구의 '괴물 수비수' 김민재(25)가 소속팀 페네르바체(터키)의 무실점에 기여하며 유럽 무대 데뷔전을 잘 치렀다.

페네르바체는 23일(이하 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의 쉬크뤼 사라졸루 경기장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쉬페르리그 2라운드 홈 경기에서 안탈리아스포르에 2-0으로 승리했다.

김민재는 스리백(3-back) 수비라인의 가운데 포지션으로 선발 출격해 팀의 무실점에 기여하고 후반 42분 아르다 굴러와 교체됐다.

막판에 더 공격적으로 나선 페네르바체는 후반 44분 미하 자이츠, 후반 47분 에네르 발렌시아가 연속골을 터뜨리며 승리했다.

골 넣고 좋아하는 페네르바체 선수들
골 넣고 좋아하는 페네르바체 선수들

[페네르바체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이 경기는 베이징 궈안(중국)에서 뛰다가 지난 14일 페네르바체에 입단한 김민재의 유럽 무대 데뷔전이었다.

김민재는 첫 경기부터 풀타임에 가까운 시간을 소화한 데다 좋은 경기력까지 보여 성공적인 시즌을 기대하게 했다.

축구 통계 전문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김민재에게 페네르바체에서 두 번째로 높은 7.6점의 평점을 매겼다.

김민재의 왼쪽에 선 중앙수비수 어틸러 설러이가 가장 높은 8.1점을 받았고, 교체 투입돼 선제 결승골을 넣은 미하 자이츠와 골키퍼 알타이 바인드르, 미드필더 루이스 구스타부에게 김민재와 같은 7.6점이 부여됐다.

a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