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독신남 노려 성관계로 친분…7천만원 챙겨 잠적한 50대 구속

송고시간2021-08-25 09:10

댓글
부산진경찰서
부산진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우연을 가장해 만난 독신남과 성관계를 하며 친분을 쌓은 뒤 수천만원을 챙겨 잠적했던 5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진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A씨를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25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3월부터 1년여간 부산 한 아파트 경비원인 50대 남성 B씨에게서 33차례에 걸쳐 7천700만원을 뜯어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혼자 살던 B씨를 노리고 B씨 집에 찾아가 갑자기 화장실을 쓰게 해달라며 접근했다.

이를 계기로 두 사람은 여러 차례 성관계하는 등 친분을 쌓았다.

이후 A씨는 아파트 분양 계약금, 보증금, 임플란트 비용 등을 명목으로 B씨에게서 돈을 빌린 뒤 돌연 잠적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이전에도 비슷한 범행으로 검거돼 옥살이한 적이 있다"고 설명했다.

pitbul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