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900만원 동전으로 낸 민폐 손님…세는 직원 손가락에 쥐났다[영상]

송고시간2021-08-26 11:59

댓글

(서울=연합뉴스) 900만원이 넘는 자동차를 사려는 손님이 신용카드도, 지폐도 아닌 저금통 속 동전을 들고 왔다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요.

중국의 한 남성이 정말로 그런 일을 벌였는데, 대단한 '민폐'였다고 합니다.

지난 15일 중국 허난성 저우커우시의 한 자동차 전시판매장에 한 남성이 1위안과 다른 동전 등 모두 17봉지가 담긴 가방을 들고 방문했습니다.

아들에게 자동차를 한 대 사려주고 온 것인데요.

그러나 이 손님 때문에 매장 직원들은 일손을 놓고 진땀을 흘려야 했습니다.

20명이 넘는 직원이 무려 3시간 동안 바닥에 주저앉아 5만1천 위안(918만원) 어치의 동전을 일일이 세야 했습니다.

손가락에 쥐가 난 직원도 있었다고 합니다.

이 남성은 밀가루와 비스킷 장사를 하면서 밀가루 봉지에 한 푼씩 모은 동전을 들고 온 것인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건태·최수연>

<영상: 로이터, 웨이보>

900만원 동전으로 낸 민폐 손님…세는 직원 손가락에 쥐났다[영상] - 2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