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마트 "사전 비축물량 등으로 추석 선물가격 인상 최소화"

송고시간2021-08-31 08:43

댓글
이마트 추석 선물세트
이마트 추석 선물세트

[이마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이마트는 내달 6일까지 예약 판매하는 추석 선물세트의 가격 인상 폭을 최소화했다고 31일 밝혔다.

한우 갈비와 국거리·불고기로 구성된 '피코크 한우 혼합 1호'가 대표 상품이다. 이 상품의 가격은 행사카드 결제 시 지난해와 동일한 17만4천400원이다.

이마트는 '냉동불고기 세트'(한우 불고기 1.4㎏)를 8만8천800원에 선보이는 등 초저가 한우 선물세트도 기획했다. 예약 기간에는 카드 할인 20%도 적용된다.

한우 시세는 올해도 상승하며 역대 최고가를 형성 중이나 추석에 대비해 반년 전부터 시세가 저렴할 때마다 물량을 비축한 덕분에 이같은 가격으로 내놓을 수 있다고 이마트는 설명했다.

수산물과 햇과일 선물세트 역시 가격 안정을 위해 시세가 저렴할 때마다 물량을 확보하고, 산지를 다변화하거나 대량으로 매입했다고 덧붙였다.

영광 참굴비 세트 등 일부 제품의 예약 기간 카드 할인율은 지난해 20%에서 올해 30%로 올렸다.

luc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