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총리, 보건 파업 예고에 "인력확충 공감…머리 맞대자"

송고시간2021-08-31 08:48

댓글

중대본 회의 주재…"9월3일 추석연휴 포함 한달간 방역전략 확정"

김부겸 총리, 중대본 회의 주재
김부겸 총리, 중대본 회의 주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가 3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1.8.31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는 31일 보건의료산업노조의 내달 2일 총파업 예고와 관련해 "정부와 함께 머리를 맞대고 해결의 실마리를 함께 풀어가 주실 것을 노조 측에 간곡히 요청한다"고 말했다.

김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정부도 공공의료 투자 확대와 함께 감염병 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인력확충이 필요하다는 노조 측 주장에 공감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의료진이 보여준 헌신과 희생은 그 누구도 부인하지 못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총리는 이어 "다만 재정 상황과 제도개선에 필요한 시간 등을 고려할 때 단시간에 해결하기 어려운 것도 있을 수밖에 없다"고 이해를 구했다.

김 총리는 "정부는 만일의 경우 파업이 진행되더라도 현장에서 의료대응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하게 대비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김 총리는 "이번 주 금요일 중대본에서 추석 연휴를 포함한 약 한 달간의 방역전략을 논의해 확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4차 유행의 기세가 여전한 가운데 이동량이 많은 명절 연휴가 끼어있고, 백신접종의 속도를 최대한 끌어 올려야 할 시기이기 때문에 정부의 고민이 크다"며 "방역을 생활 속에서 실천해주실 국민들께서 공감하고 수긍할 수 있는 방안을 만들어야 한다. 그래야만 현장의 수용성이 높아지고 방역의 효과가 극대화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chom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