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군산 부직포 공장에서 불…5시간째 진화 중

송고시간2021-09-01 22:31

댓글
공장 화재(PG)
공장 화재(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군산=연합뉴스) 나보배 기자 = 1일 오후 5시 5분께 전북 군산시 오식도동의 한 부직포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에서 5시간째 진화 중이다.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장비 41대와 인력 120여 명을 투입해 1시간여 만에 큰 불길을 잡았다.

하지만 가연성 물질인 부직포에 붙은 불씨가 쉽게 꺼지지 않아 잔불 정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공장 내부에는 사람이 없어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소방 관계자는 "완전 진화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며 "잔불을 정리하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war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