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GS리테일·LGU+, AI 기반 미래형 편의점 구축 '맞손'

송고시간2021-09-02 09:24

댓글
GS리테일·LG유플러스 '리테일 테크 구축 업무협약'
GS리테일·LG유플러스 '리테일 테크 구축 업무협약'

[GS리테일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GS리테일과 LG유플러스가 소매유통사업과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한 미래형 편의점 구축에 나섰다.

GS리테일은 LG유플러스와 '리테일 테크 구축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데이터 기반의 상권·매장 분석을 통한 스마트 스토어 구축 사업 등을 공동으로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양사는 미래형 매장 구축을 위한 리테일 테크 솔루션 기획, 데이터 서비스 협력을 통한 시너지 과제 발굴 등도 추진한다.

이에 따라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인 GS25와 슈퍼마켓인 GS더프레시에 LG유플러스의 인공지능(AI) 영상 인식 CCTV를 도입, 매장 내 고객의 동선이나 상품 탐색 순서 등을 분석해 활용하는 시도가 이뤄질 전망이다.

또 점차 늘어나는 무인형·하이브리드 점포를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LG유플러스의 무선·사물인터넷(IoT) 관련 통신 기술을 활용한다.

온·오프라인 물류 단계별 신선식품의 상태를 확인·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IoT 온·습도계'나 무인 디지털 판매대인 'IoT 스마트 쇼케이스 장비' 등도 시범 도입한다.

GS리테일의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고객에게 생애주기별 맞춤형 혜택을 제공하는 마케팅도 추진한다.

GS리테일은 "MZ세대(20~30대) 고객을 겨냥한 마케팅 활동이나 알뜰폰, 반려동물 사업 등으로 제휴 영역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luc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