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잠시 자리 비운 사이…차량에 남겨진 4세 아동 창문에 껴 중상

송고시간2021-09-04 19:09

댓글
부산 강서경찰서
부산 강서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보호자가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차량에 남겨진 4세 아동이 창문에 끼여 중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4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43분께 부산 강서구 강동동 한 농경지에서 A(4)군이 차량 창문에 끼어 있는 채로 발견됐다.

A군은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현재 의식이 없는 상태다.

A군 보호자는 시동을 켜 둔 채 밭일을 하러 잠시 자리를 비운 상태였다. 사고 당시 차량에는 A군과 동생만 있었다.

A군 보호자는 경찰에 날씨가 더워 차량에 아이들을 잠시 남겨두고 밭에 다녀왔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진다.

handbrother@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