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스타 예능 PD 김태호, 20년 만에 MBC 떠난다

송고시간2021-09-07 15:31

댓글

"또 다른 협력 관계로 MBC 예능과 함께하고 싶다"

김태호 PD
김태호 PD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나영석 CJ ENM PD와 더불어 양대 스타 예능 PD로 불리는 김태호(46) PD가 20년 만에 MBC를 떠난다.

MBC는 7일 "김 PD가 사의를 표명했다"고 밝혔다.

MBC는 이어 "김 PD는 2001년 1월 MBC에 입사해 '무한도전', '놀면 뭐하니?' 등을 연출하며 MBC 예능 프로그램의 발전에 크게 이바지했다"며 "김 PD의 헌신적인 노력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그리고 새로운 도전을 계획하는 김 PD의 앞날을 응원한다"고 했다.

김 PD는 MBC를 통해 "MBC를 퇴사하지만, 앞으로 또 다른 협력 관계로 MBC 예능과 함께하고 싶다"고 말했다.

다만 퇴사 후 특정한 곳에 적을 두고 활동할지, 프리랜서로 작업을 할지, 또 어떤 콘텐츠를 선보일지 등은 아직 밝히지 않았다.

MBC 역시 "더욱 다양한 콘텐츠 제작에 도전하는 김 PD와의 협업을 기쁘게 기대하고 준비하고 있다"고 화답했다.

김 PD는 오는 12월까지 MBC에서 프로그램 제작을 맡을 예정이며, 김 PD가 연출하는 '놀면 뭐하니?'는 함께 일했던 후배 PD들이 끌어나갈 계획이다.

김 PD는 고려대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2001년 1월 MBC에 예능 PD로 입사해 유재석 등을 내세운 '무한도전'을 히트시키며 스타 PD가 됐다.

13년간 '무한도전'을 이끌었던 그는 2018년 3월 프로그램이 종영한 후 해외 연수를 다녀와 다시 유재석과 손잡고 2019년 '놀면 뭐하니?'를 시작, 다양한 프로젝트를 히트시키며 제2의 전성기를 맞았다.

MBC 예능본부 예능1부 부장으로 일해온 김 PD는 여러 차례 이적설이 불거졌을 때 매번 부인해왔지만 결국 20년 만에 MBC와의 이별을 선택했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