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인영 "한반도판 '넌-루거 프로그램', 비핵화에 유용한 접근"

송고시간2021-09-15 10:50

댓글
이인영 통일부 장관 (CG)
이인영 통일부 장관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15일 국제사회 지원을 통해 비핵화를 추진하는 '협력적 위협 감소 프로그램'(CTR)의 한반도 적용이 유용하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날 오전 통일부가 '북핵 CTR 협력방안'을 주제로 개최한 화상 토론회 기조연설에서 '한반도판 CTR 구상'이 "안전보장과 경제협력을 포함한 '포괄적 비핵화 모델'의 수립이라는 측면에서 매우 중요한 시사점을 준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그는 "CTR 적용을 통해 (비핵화 과정) 초기부터 참여국들이 관여하게 되고, 핵을 폐기하는 북한과 이를 지원하는 국가 간의 원활한 협력을 통해 더 검증 가능하고 투명한 비핵화 과정을 진행해 갈 수 있다"고 설명했다.

CTR의 대표적 사례는 1991년 미 상원 샘 넌, 리처드 루거 의원 주도로 만들어진 법안을 근거로 한 `넌-루거 프로그램'으로, 옛 소련의 핵무기를 승계한 우크라이나 등의 비핵화를 돕기 위해 미국이 자금과 기술, 인력 등을 지원한 것이다.

샘 넌 전 상원의원은 기조연설에서 "(한반도판 CTR을 통해) 북한은 비핵화를 경제적 이익 및 국제사회 참여와 교환할 수 있다"면서 모두에게 유리한 접근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CTR은 비핵화 과정을 전문가들이 맡아 진행할 수 있다는 점에서 한반도 비핵화의 강력한 도구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넌 루거법(CG)
넌 루거법(CG)

[연합뉴스TV 제공]

on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