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반으로 못접지?"…애플 아이폰13 공개한 날 도발한 삼성

송고시간2021-09-15 15:51

댓글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15일 애플이 아이폰13 시리즈 등 새로운 제품을 공개하자 삼성전자[005930]가 소셜미디어(SNS)로 애플을 저격하고 나섰다.

[삼성전자 공식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삼성전자 공식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삼성전자는 이날 미국 법인 공식 트위터 계정에서 애플이 새로운 아이폰을 공개한 직후 "데자뷔를 느끼는 사람은 우리뿐이야?"라며 아이폰13 시리즈가 전작 아이폰12 시리즈와 크게 차이가 없는 점을 꼬집었다.

삼성전자는 또 "반으로 접을 수 있다면 얼마나 멋졌을까"라며 자사의 새로운 폴더블폰 갤럭시Z폴드3와 갤럭시Z플립3를 뽐냈다.

그러면서 "우리는 120㎐ 적용한 지 꽤 됐는데"라고 아이폰 13 프로와 프로맥스 모델에만 120㎐ 주사율을 적용한 애플을 공격했다.

이어 "2021년에도 노치가 있다니"라며 언더디스플레이 카메라(UDC) 기술을 적용한 갤럭시Z폴드3를 해시태그로 언급하기도 했다.

[삼성전자 공식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삼성전자 공식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삼성전자는 "변하지 않는 것에 대해 얘기할 게 있는데, 우리는 더 두드러지는 것을 선호한다"고 덧붙였다.

애플은 이날 공식 행사를 열고 아이폰13과 아이폰13 미니·프로·프로맥스 등 4종을 선보였다. 아이폰13은 A15바이오닉 칩과 16코어 뉴럴엔진 등을 적용했다. 아이폰 13 시리즈는 10월 8일부터 국내에서 판매된다.

이에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달 언팩(공개) 행사를 열고 갤럭시Z폴드3와 갤럭시Z플립3 등 폴더블폰을 공개했다.

jung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