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당진서 복싱체육관 회원 9명 무더기 확진…3명은 초·중생

송고시간2021-09-15 18:24

댓글
언론 브리핑하는 김홍장 당진시장
언론 브리핑하는 김홍장 당진시장

(당진=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김홍장 충남 당진시장이 15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현황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2021.9.15

(당진=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충남 당진시 한 복싱체육관에서 회원 9명이 무더기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렸다.

15일 당진시에 따르면 이날 지역에서 14명(당진 745∼758번)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가운데 9명(당진 749∼757번)은 채운동 소재 A복싱체육관 회원이다.

시는 전날 A체육관 트레이너 B씨(당진 744번)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자 체육관 전 회원(77명)을 대상으로 검사를 했다.

특히 시는 확진된 회원 중 2명이 초등학생, 1명이 중학생으로 확인됨에 따라 이들 학생이 다니는 학교를 직접 방문, 재학생들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했다.

김홍장 시장은 "역학조사 진행 상황에 따라 접촉자가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코로나19가 확산하지 않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추가 접촉자를 찾아내겠다"고 말했다.

sw2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