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현대케피코, 전기이륜차 전용 구동시스템 개발…본격 양산 시작

송고시간2021-09-17 09:09

댓글

전기이륜차 탑승자에게 위치 정보 등 알려주는 서비스 '몰다'도 개발

현대케피코 전기이륜 구동시스템이 적용된 이륜차
현대케피코 전기이륜 구동시스템이 적용된 이륜차

[현대케피코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희원 기자 = 현대케피코는 전기이륜차 전용 구동시스템 '모빌고'(MOBILGO)의 개발에 성공해 본격적인 양산에 들어간다고 17일 밝혔다.

현대케피코는 기존 내연기관 파워트레인과 전기차 제어기술 개발 역량을 바탕으로 125∼150㏄급 내연기관 이륜차의 엔진 사양과 동급의 성능을 구현할 뿐 아니라 차량 제어와 사물인터넷(IoT), 냉각시스템 등 '토탈 제어 솔루션'을 갖춘 전기이륜차 구동시스템을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모빌고는 최고속도 90㎞/h 이상, 1회 충전 주행거리 150㎞ 이상의 성능을 구현하며 96V 고전압 시스템을 적용해 언덕길에서도 무리없이 주행할 수 있다.

현대케피코의 모빌리티 IoT 서비스 'MOLDA' 앱
현대케피코의 모빌리티 IoT 서비스 'MOLDA' 앱

[현대케피코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아울러 현대케피코는 전기이륜차 탑승자의 편의를 위해 IoT 연동형 모빌리티 데이터 플랫폼 서비스인 '몰다'(MOLDA)를 개발해 제공한다.

몰다는 모뎀, 블루투스, GPS를 탑재해 차량 상태와 위치 정보 등 데이터를 사용자에게 제공하며 향후 보험상품, 중고차량 잔존가치, 재활용 배터리 솔루션 등 다양한 서비스가 추가될 예정이다.

현대케피코는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전기이륜차 보급률이 높은 해외 시장으로도 진출해 다수의 글로벌 제조사로부터 3천540억원 규모의 수주 계약을 체결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방창섭 현대케피코 대표는 "50∼100㏄ 및 250㏄급 이상으로 제품라인업을 다각화해 국내 전기이륜차 산업 생태계 구축에 앞장서고, 친환경 K-모빌리티의 우수성을 알리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hee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