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거리두기 여행' 인기에 캠핑용품 디자인 출원 크게 늘어

송고시간2021-09-22 12:00

댓글

2019년 143건서 지난해 221건으로 54.5%↑…올해 상반기 166건

차량 내부용 텐트
차량 내부용 텐트

[특허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비대면 문화가 확산하며 캠핑 관련 용품 디자인 출원이 활기를 띠고 있다.

22일 특허청에 따르면 지난해 캠핑용품 디자인 출원은 221건으로, 2019년 143건보다 54.5% 증가했다. 올해도 상반기에만 166건이 출원됐다.

2016년 이후 지난해까지 5년간 출원 동향을 보면 텐트가 250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폴대 및 팩 145건, 캠핑용 테이블 등 수납용품 102건 등 순이었다.

연도별 캠핑용품 출원 현황
연도별 캠핑용품 출원 현황

[특허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해에는 캠핑용 수납용품, 캠핑카 용품, 난방용품 등의 출원 증가세가 컸다.

여름에 집중됐던 캠핑문화가 4계절 이용으로 바뀌고 캠핑용품 증가에 따른 수납공간 필요, 캠핑카 인기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이동과 숙박을 동시에 해결하고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차박 캠핑 인기가 높아지면서 차량용 텐트 디자인 출원도 늘었다.

최근 5년간 자동차 트렁크 연결형 텐트가 35건, 차량 지붕에 설치하는 루프톱 텐트 19건, 자동차 트렁크 내부에 설치하는 텐트가 1건 출원됐다.

특허청 산업디자인심사팀 신동선 심사관은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이 제한되고 숙박과 식당 출입이 어려운 가운데, 가족이나 친지들과 안전이 보장되는 여가를 보내기 위한 캠핑이 인기를 끌면서 관련 용품 디자인 출원도 늘었다"고 말했다.

ye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