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부 "예방접종 인센티브 확대해 국민 접종률 80%까지 올릴 것"

송고시간2021-09-17 12:16

댓글

1차 접종률 오늘 70% 넘을 듯…"6주 내 접종 완료율도 70% 달성"

"위험도 낮아지면 단계적으로 일상-방역 조화 체계로 재편 가능"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자를 대상으로 한 혜택(인센티브)을 늘리면서 접종률을 80% 수준까지 끌어올리겠다고 밝혔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17일 정례 브리핑에서 "현재 예약 현황을 볼 때 앞으로 70%를 넘어 계속 올라갈 수 있는 여지도 충분한 만큼 적극적으로 예방접종에 대한 인센티브 확대 등을 함께 진행하면서 (접종률이) 80%까지 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날 0시 기준 누적 1차 접종자는 3천541만4천516명으로, 전체 인구(작년 12월 기준 5천134만9천116명)의 69.0%에 달한다.

1차 접종률은 이날 중으로 70%를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국내에서 백신 접종이 시작된 올해 2월 26일 이후 203일 만이다.

이날부터는 네이버·카카오 애플리케이션(앱)이나 의료기관의 예비명단을 활용한 잔여 백신을 2차 접종에도 쓸 수 있게 돼 2차 접종 또한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손 반장은 미국, 영국 등 다른 국가에 비해 접종 시작이 늦었지만, 접종률을 빠르게 높인 데 대해 "국민들의 합리적이고 성숙한 의식과 적극적인 협조 덕분"이라며 "의료 인프라가 안정적이고 대규모 접종을 단기간 내 처리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춘 점도 중요한 요인"이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예방접종이 확대됨에 따라 현재 중환자 발생이나 치명률, 사망률 등이 함께 떨어지고 있고 주간 사망자 수나 위중증 환자 수, 중환자실 병상 가동률 등이 점차 감소하는 현상들도 함께 나타나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그는 "이렇게 코로나19의 위험도가 낮아지고 있고 더욱 가속화될 수 있다면 단계적으로 조금 더 일상과 조화되는 방역으로 방역 체계를 재편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정부는 전파력이 더 강한 인도 유래 '델타형' 변이 바이러스가 유행을 주도하는 상황에서 전체 인구의 70% 이상이 한 차례 백신을 접종하게 된 점은 상당히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정례브리핑하는 이기일 중대본 제1통제관
정례브리핑하는 이기일 중대본 제1통제관

(서울=연합뉴스) 이기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제1통제관이 10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21.9.10 [보건복지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이기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제1통제관(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은 "전 세계적으로 1차 접종률이 42.5~42.6% 정도인데 우리는 어제까지 69%, 오늘은 70%가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 통제관은 "가까운 일본은 64.9% 정도로 우리보다 약간 낮은 수준이며 미국도 63.47% 정도"라며 "우리와 같은 수준의 1차 접종률을 나타내는 나라를 보면 이스라엘이 69% 정도"라고 부연했다.

그는 "1차 접종만으로도 중증 상태를 예방하는 효과나 사망률을 감소하는 효과가 크다. 또, 1차를 맞게 되면 6주 이내에 2차 접종을 하게 되기 때문에 6주 이내에는 (접종 완료율이) 곧 70%가 된다는 의미"라며 "이는 상당히 중요한 의미"라고 말했다.

이 통제관은 당초 10월 말로 예상된 2차 접종률 70% 달성 시점을 얼마나 앞당길 수 있을지에는 "예단하기 어려운 면이 있다"면서도 "2차 접종 완료 시점이 10월 말까지 되는 부분은 잘 될 수 있으리라고 기대한다"고 내다봤다.

이 통제관은 접종률이 70%까지 올랐지만, 확산세가 계속되는 이유에는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

그는 "환자 수는 다소 복합적"이라며 "지난주 델타 변이(의 검출률)는 98.5%를 차지했다. 델타 변이는 기존의 중국 우한(武漢) 바이러스보다도 3배 이상의 감염률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수도권에서는 (확진자가) 거의 80%에 육박하고 있고 비수도권은 다소 정체 국면이다. 많은 전문가가 접종률이 올라감에 따라 9월 하순부터는 환자 수가 내려가지 않을까 추측은 하고 있지만, 이번 추석이 관건"이라며 주의를 당부했다.

[그래픽] 코로나19 예방접종 현황
[그래픽] 코로나19 예방접종 현황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17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국내 누적 1차 접종자는 3천541만4천516명으로, 전체 인구(작년 12월 기준 5천134만9천116명)의 69.0%에 해당한다. jin34@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ye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