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평택시, 청년 창업자에 5천만원 한도 특례 보증 지원

송고시간2021-09-17 14:04

댓글

(평택=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경기 평택시는 관내 청년 창업자에게 1인당 5천만원까지 창업 자금을 특례 보증한다고 17일 밝혔다.

평택시청
평택시청

[평택시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평택시 청년 창업자 금융지원 사업은 시가 2억원을 출연하면, 경기신용보증재단이 출연금의 10배인 20억원까지 보증해 대출 희망자에게 보증료를 전액 지원하고 이자율을 평균 0.8%P 낮춰주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관내 주민 등록한 만 19∼39세 예비 창업자, 창업 5년 이내 사업자 등이다.

보증 한도는 1인당 5천만원 이내이며, 보증 기간은 5년이다.

시는 이를 위해 경기신용보증재단, 농협중앙회 평택시지부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창업을 꿈꾸는 청년들이 고향을 떠나지 않고 사업을 시작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라며 "청년이 마음껏 일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 정책을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goal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