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총리 "연휴에도 이상 있으면 바로 검사"…방역현장 방문

송고시간2021-09-19 17:44

댓글

선별진료소·생활치료센터·지구대·소방서 근무자에 감사 전해

"이번 연휴 잘 넘기면 삶의 질 상당히 개선 기대"

추석 비상근무중인 직원 격려하는 김부겸 총리
추석 비상근무중인 직원 격려하는 김부겸 총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가 19일 서울 중구 서울역 임시선별검사소를 방문해 현황 보고를 받은 후 추석 연휴기간동안 근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2021.9.19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는 추석을 이틀 앞둔 19일 임시선별검사소와 생활치료센터, 지구대, 소방서 등을 찾아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김 총리는 이날 오후 서울역에 마련된 임시선별감사소를 찾아 의료진과 방역 관계자들에게 "여러분의 오랜 희생과 헌신이 결국 대한민국이 일상 회복으로 가는 길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 자리에서 김 총리는 "연휴 기간에도 전국의 보건소와 임시선별검사소를 최대한 운영 중"이라며 "조금이라도 이상이 있으면 언제라도 검사를 받아달라"고 국민들에게 당부했다.

김 총리는 이어 의료모니터링·응급상황 대응 기능을 강화한 거점형 생활치료센터인 서울대 생활치료센터도 방문해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김 총리는 남태령지구대를 찾은 자리에서 "이번 연휴를 잘 넘기면 코로나 방역상황이 호전돼 삶의 질이 상당히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방역 장기화로 경찰의 피로도도 매우 높은데 '방역 경찰'로서의 헌신을 기억하고 처우개선에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그는 현장 근무 중인 경찰에게 무전으로 격려의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소방서 방문에서는 "추석 연휴 동안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전통시장 등 화재취약시설에 대해서는 더욱 각별히 신경 써서 점검해야 한다"며 "한 치의 빈틈도 없이 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chom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