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가락시장 집단감염 누적 341명…하루만에 42명↑

송고시간2021-09-20 13:38

댓글
추석 앞두고 가락시장 집단감염…선별진료소 운영 (CG)
추석 앞두고 가락시장 집단감염…선별진료소 운영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송파구 가락시장에서 최근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으로 하루 만에 42명이 추가 확진돼 관련 확진자 수가 341명으로 늘어났다.

20일 서울시에 따르면 전날(19일) 하루 동안 가락시장 집단감염으로 서울에서 32명, 서울 외 지역에서 10명의 신규 확진자가 각각 나왔다.

집단감염의 누적 확진자 중 종사자가 297명, 그 가족과 지인이 41명, 방문자가 2명, n차 감염자가 1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이 331명, 서울 외 지역이 10명이다.

이번 가락시장 집단감염의 첫 확진자는 지난달 31일 확진된 시장 종사자의 지인이다. 첫 확진자를 제외하고 총 1만7천719명이 검사를 받았으며, 이 중 910명은 검사 결과가 아직 나오지 않았다.

서울시는 이달 9일부터 '시장에 찾아가는 선별진료소'를 운영하고 있다.

서울시는 연휴 기간에 시장 경매를 중단시키고 추석 전후로 2차례 종사자들에 대해 전수검사를 해 음성임이 확인된 경우만 업무에 복귀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limhwaso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