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국, 세계지식재산기구 '글로벌 혁신지수' 5위 달성

송고시간2021-09-20 20:00

댓글

작년보다 5단계 상승…사상 첫 아시아 국가 중 1위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한국이 세계지식재산기구(WIPO)가 발표한 '2021 글로벌 혁신지수(GII)'에서 5위에 올랐다.

20일 문화체육관광부에 따르면 유엔 산하 WIPO가 발표한 '2021 GII'에서 한국은 지난해 10위를 기록해 처음으로 10위권에 진입한 데 이어 올해는 5단계 상승했다.

세계 1위는 지난해에 이어 스위스가 차지했으며 이어 스웨덴, 미국, 영국, 한국 등의 순이었다.

한국은 올해 싱가포르(8위)를 앞질러 아시아 지역 국가 중 처음으로 1위를 차지했다. 중국과 일본은 각각 12위, 13위를 기록했다.

이 지수는 WIPO가 유럽경영대학원 인시아드(INSEAD), 미국 코넬대와 세계 130여 개국의 경제혁신역량을 측정해 매년 발표하는 것으로 2007년부터 시작했다.

WIPO는 한국의 문화·창의서비스 수출과 상표, 세계 브랜드 가치 등의 세부 지표가 개선됐다고 밝혔다.

주요 결과를 보면 '혁신투입'은 9위로 지난해보다 1단계 올랐고, 혁신산출은 5단계 상승한 10위를 차지했다.

특히 문화산업의 성과와 연관된 '창의적 성과' 분야가 지난해 14위에서 올해 8위로, 6단계 상승한 점이 순위 상승에 크게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됐다.

'창의적 성과' 분야 가운데 '문화·창의서비스 수출'이 조사에 포함된 세부 지표 가운데 최대 상승폭(전년 대비 13단계 상승)을 기록했고, '엔터테인먼트 및 미디어 시장' 지표의 순위 역시 전년 대비 2단계 상승한 16위였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문화·창의서비스 수출과 연관된 한국은행 지식재산권 무역수지 내의 문화예술저작권 무역수지도 꾸준히 개선되고 있어 향후 본 세부 지표와 종합 순위의 지속적 향상이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justdust@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