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여자컬링 팀킴, 2주 연속 우승 실패…4강서 캐나다 팀에 패

송고시간2021-09-20 16:57

댓글
여자컬링 팀킴
여자컬링 팀킴

[대한컬링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여자컬링 국가대표 '팀 킴'(강릉시청)이 국제대회 2주 연속 우승에 이르지 못했다.

팀 킴은 20일(한국시간) 캐나다 앨버타주 셔우드파크에서 열린 '셔우드파크 여자컬링 클래식' 4강에서 팀 플뢰리(스킵 트레이시 플뢰리)에게 3-7로 패해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팀 킴은 지난주 2021-2022시즌 첫 출전 대회인 앨버타 컬링시리즈 사빌 슛아웃에서 7전 전승으로 우승했다.

셔우드파크 클래식에서도 팀 킴은 8강전에서 2014 소치 동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팀 존스(스킵 제니퍼 존스)를 제압하며 기세를 이어갔지만 4강전에서 팀 플뢰리의 공세를 막지 못했다.

팀 킴은 3-5로 밀린 7엔드에서 2점을 더 내주고 8엔드 시작 전 스스로 패배를 인정했다.

스킵 김은정, 리드 김선영, 세컨드 김초희, 서드 김경애, 후보 김영미로 구성된 팀 킴은 한국에서 약 일주일 휴식 후 28일 재출국해 2차 전지 훈련을 떠날 예정이다.

2차 훈련은 스위스 바젤, 캐나다 온타리오 등에서 27박 29일간 열린다.

abbi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