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수출입은행, 이집트 철도 현대화사업에 복합금융지원

송고시간2021-09-22 11:52

댓글
수출입은행 전경
수출입은행 전경

[수출입은행 제공]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한국수출입은행(수은)은 대외경제협력기금(EDCF)과 함께 이집트 남부 룩소르-하이댐 구간 철도 현대화사업에 약 3억1천225만달러(약 3천701억원)를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대외경제협력기금과 수은자금(EDPF)이 함께 제공되는 복합금융 첫 사례다.

대외경제협력기금은 한국 정부의 개발도상국 경제 원조를 위한 자금으로, 수은이 기획재정부 장관에게서 위탁받아 운용·관리한다.

수은자금은 수은이 금융시장에서 차입한 자금을 활용하고 정부의 재정 보조를 받아 개발도상국 대형 기반시설(인프라) 사업에 저금리·장기 금융을 제공한다.

대외경제협력기금은 이번 사업의 신호·통신 시스템 현대화에 2억5천161만달러를 투입할 예정이다. 수은자금은 인프라 부문에 6천64만달러를 지원한다.

이집트 철도 현대화사업은 2009년부터 3단계로 추진 중인 이집트 정부 국책사업이다.

수은이 지원하는 부분은 전체 노선 962㎞ 중 최남단에 위치한 마지막 224㎞ 구간으로, 이 구간이 완공되면 전체 노선 현대화가 마무리된다.

hye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