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1년 연기된 토니상 26일 개최…뮤지컬 '물랑루즈' 14개부문 후보

송고시간2021-09-23 13:50

댓글
[ⓒMatthew Murphy, 2019. 재판매 및 DB 금지]

[ⓒMatthew Murphy, 2019.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코로나19 여파로 약 1년간 미뤄졌던 제74회 토니어워즈가 오는 26일(현지시간) 개최된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CJ ENM의 글로벌 공동 프로듀싱 뮤지컬 '물랑루즈'가 최우수 뮤지컬 작품상 등 14개 부문 후보에 올라 수상 여부에 관심이 집중된다.

'물랑루즈'는 1890년 프랑스 파리에 있는 클럽 물랑루즈의 가수와 젊은 작곡가의 사랑 이야기를 그린 주크박스 뮤지컬로, 지난 2019년 7월 25일 뉴욕 맨해튼 알 허슈펠드 극장에서 공식 개막했다.

원작 영화에서 재해석한 히트 팝 음악과 마돈나, 엘튼 존, 시아, 비욘세, 레이디 가가, 아델, 리한나 등 세계적인 팝스타의 곡들로 관객들을 사로잡으며 브로드웨이 화제작으로 자리매김했다.

개막 전부터 전 회차 매진이라는 기록을 세운 '물랑루즈'는 2019년 12월 최고 주간 매출 271만 달러(한화 약 31억원)를 기록하며 알 허슈펠드 극장의 95년 역사상 주간 매출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지난해 3월 미국 브로드웨이 전체 셧다운으로 공연을 중단했으며 오는 24일(현지시간) 공연 재개를 앞두고 있다.

'물랑루즈'는 지난해 제65회 드라마 데스크 어워즈 5개 부문 수상, 제70회 외부 비평가상 11개 부문 수상, 제86회 드라마 리그 어워즈 2개 부문 수상 등 토니어워즈 전초전이라 불리는 미국 3대 시어터 어워즈를 석권했다.

이번 토니어워즈에서는 뮤지컬 부문 작품상, 연출상, 각본상, 안무상, 오케스트레이션(편곡상), 여우주연상, 남우주연상, 여우조연상, 남우조연상, 무대 디자인상, 의상 디자인상, 조명 디자인상, 음향 디자인상 등 14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다.

한편 CJ ENM은 뮤지컬 '킹키부츠', '보디가드', '백투더퓨처' 등을 공동 제작하며 브로드웨이와 웨스트엔드에서 10년 이상 쌓아온 글로벌 네트워크로 뮤지컬 '물랑루즈'의 기획개발 초기 단계부터 공동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또 브로드웨이 리그 정회원으로서 2019년부터 한국 기업 최초로 토니어워즈 심사에 참여하고 있다.

dkl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