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정·통화·금융당국 수장 30일 회동…가계부채·부동산 논의

송고시간2021-09-23 13:56

댓글
홍남기 경제부총리와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홍남기 경제부총리와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지난 7월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 전체회의에서 의원 질의를 듣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김다혜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다음 주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고승범 금융위원장, 정은보 금융감독원장과 회동한다.

23일 관계부처에 따르면 홍 부총리 등은 오는 30일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고 주요 경제 현안에 대한 재정당국·통화당국·금융당국의 인식을 공유할 예정이다.

홍 부총리는 지난 13일 기자간담회에서 "정책 조합이나 리스크 관리에 대해 좀 더 의견을 나누고 조율하기 위해 9월이 가기 전에 네 사람이 모이는 거시경제금융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했었다.

회의에서는 가계부채, 부동산 등 자산시장 변동성 관리, 취약계층 금융지원 방안 등이 논의될 전망이다.

재정·통화·금융당국 수장 4명이 한자리에 모이는 것은 지난 2월 18일 이후 7개월여 만이다. 고 위원장과 정 원장이 지난달 취임한 후로는 처음이다.

정부가 확장 재정 기조를 유지하는 가운데 한은이 지난달 26일 기준금리를 인상하자 일각에서 재정정책과 통화정책이 엇박자를 내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 바 있다.

moment@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