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군산시, 도심 방치 부지에 녹색 쉼터 2곳 조성

송고시간2021-09-26 10:10

댓글
군산시청
군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군산=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 군산시는 도심의 방치된 부지 2곳에 숲을 조성한다고 26일 밝혔다.

대상은 수송동의 장기 미집행 근린공원과 금암동 공설시장 옆의 폐철도 부지다.

시는 이곳에 2023년까지 국비 34억원 등 총 68억원을 들여 각각 6만㎡와 1만㎡ 규모의 미세먼지 차단 숲과 경관 숲을 만들 예정이다.

숲에는 시민을 위한 휴식공간과 광장, 놀이터, 정원 등도 조성한다.

시 관계자는 "도심의 방치된 부지에 숲을 만들어 미세먼지와 소음을 줄이고 시민 휴식공간도 확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doin10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