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천 아파트 전기실 침수돼 16시간 정전…330세대 불편

송고시간2021-09-26 22:01

댓글

백령도에선 크레인 차량 전신주 충격해 순간 정전

아파트 정전 (PG)
아파트 정전 (PG)

[제작 조혜인]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26일 오전 3시 50분께 인천시 연수구 청학동 한 아파트단지에 전기 공급이 끊겼다가 16시간 만에 복구됐다.

이 정전으로 해당 아파트단지 2개 동 330세대가 장시간 전기를 사용하지 못해 불편을 겪었다.

정전은 아파트단지 내 수도관 파열로 전기실이 침수되면서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

아파트 관리사무소 측은 한국전력공사의 지원을 받아 전기실의 물을 제거하고 변압기 등 전기설비를 교체한 뒤 정전 발생 16시간 만인 이날 오후 7시 50분께 전기 공급을 재개했다.

이날 오후 3시께에는 인천시 옹진군 백령면 진촌리 한 도로를 달리던 크레인 차량의 지지대(붐대)가 도로변의 전신주를 충격했다.

이 사고로 전신주가 부러지면서 순간적으로 정전이 발생했으나 한전은 즉각 다른 경로로 전기가 공급될 수 있도록 조치했다.

한전 관계자는 "휴일에 백령도에서 설비를 복구하는 데 어려움이 있어 평일인 내일 복구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o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