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SKT "재난 문자 사회적 가치는 연간 5천억원"

송고시간2021-09-27 09:24

댓글

1회 발송 시 사회적비용 1억2천만원 절감

긴급재난문자
긴급재난문자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SK텔레콤[017670]은 자연 재난 문자 서비스가 한 해 평균 약 5천억원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것으로 추산됐다고 27일 밝혔다.

SKT는 재난 문자 시스템 현황 파악과 향후 발전 방향 도출을 위해 서울시립대 송헌재 교수팀과 함께 이번 분석을 했다.

연구 결과 2011~2019년 재난 문자의 연평균 발송 횟수는 4천여회로, 1회 발송 시 사회적 비용이 약 1억2천만원 절감됐다.

이는 시군구 단위로 재난 문자 발송을 통해 재해복구비와 이재민 등이 감소하는 데 따른 효과를 계산한 것이다.

지난해부터 크게 증가한 감염병 등 사회 재난까지 포함하면 이런 사회적 가치 창출 효과는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사회 재난은 2011년 38만건에서 2019년 48만건으로 증가했다.

연구팀은 상세 연구 결과를 다음 달 발표할 예정으로, 후속 연구에서는 감염병, 화재 등 사회 재난 문자의 사회적 가치와 재난 문자 발송 범위 정교화에 따른 사회적 편익 등도 분석할 계획이다.

SKT는 행정안전부, 국립재난안전연구원과 협력해 긴급재난 문자 시스템 고도화에 앞장서고 있다.

기존에는 수십㎞ 반경까지 설정 가능했던 발송 범위를 수백m 단위로 좁히는 발송 체계를 준비 중이며, 최근 제주 및 창원 지역에서 발송 범위를 시군구에서 읍면동으로 정교화하는 실증 사업에 성공했다.

SKT 이상헌 정책개발실장은 "이번 재난 문자의 사회적 가치 분석을 계기로 정보통신기술(ICT) 인프라를 통한 사회적 가치 제고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jos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