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현대ENG·현대건설, 경남 창원서 4천932억원 규모 재개발 수주

송고시간2021-09-27 11:27

댓글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현대엔지니어링은 현대건설[000720]과 함께 구성한 컨소시엄이 경남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사업은 창원 마산회원구 회원2동 480-31번지 일원 10만3천621㎡ 부지에 2천65가구 규모의 지하 3층∼지상 27층 아파트 19개 동과 부대 복리시설을 신축하는 프로젝트다. 총공사비는 약 4천932억원이다.

지분은 주관사를 맡은 현대엔지니어링이 55%, 현대건설이 45%이다.

사업지 일대는 정비사업이 활발히 진행 중인 곳으로, 회원1구역(999가구)과 회원3구역(1천253가구)이 입주를 마쳤고 양덕2구역(956가구), 양덕3구역(487가구), 양덕4구역(981가구), 합성2구역(663가구) 등의 사업이 시행 중이다.

컨소시엄 관계자는 "사업지 일대 정비사업 가운데 회원2구역의 규모가 가장 크다"며 "새로운 개념의 외관 디자인을 적용하고 스카이라운지 2개, 복층형 실내체육관을 적용하는 등 차별화된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도록 시공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번 수주로 올해 총 1조7천205억원의 수주 실적을 확보했다고 소개했다.

경남 창원 회원2구역 재개발 사업 조감도
경남 창원 회원2구역 재개발 사업 조감도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dkk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