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해해경청장, 무인비행기 운용 실태 현장 점검

송고시간2021-09-27 16:36

댓글
무인비행기 운용 실태 점검하는 서해해경청장
무인비행기 운용 실태 점검하는 서해해경청장

[서해해경청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목포=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이명준 서해지방해양경찰청장이 해양오염사고를 예방하고 취약지역을 순찰하기 위한 무인비행기 점검에 나섰다.

이 청장은 27일 무인비행기 해상 운용현황을 살펴보기 위해 목포시 죽교동에 위치한 서해해경청 특공대 헬기장을 찾았다.

서해해경청은 지난해 무인비행기를 도입했으며 소속서인 군산·목포·완도·여수해양경찰서에 각각 1대씩 보유하고 있다.

무인비행기는 시속 50∼80㎞의 속도로 최대 90분간 비행이 가능하며 주야간 영상을 전송할 수 있다.

서해해경청은 무인비행기를 활용해 광범위한 해상에서 불법 오염행위를 감시·단속하고 있다.

또 무인비행기로 섬 지역 해양쓰레기 실태조사를 하는 등 해양환경을 보호하는 일에도 힘쓰고 있다.

이 청장은 이날 무인비행기 이·착륙과 예방순찰을 참관하는 등 해양오염 예방체계에 대한 현장점검을 했다.

이 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감시체계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무인비행기를 적극 활용해 깨끗한 바다환경 조성에 앞장서 나가자"고 말했다.

chog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