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돈을 안 갚아"…후배 4시간 때리고 담뱃불로 지진 10대들

송고시간2021-10-01 08:38

댓글
학교 폭력,집단 폭행 (PG)
학교 폭력,집단 폭행 (PG)

[정연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김제=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빌린 돈을 갚지 않았다는 이유로 후배를 집단 폭행한 10대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김제경찰서는 공동상해 혐의로 A(18)군 등 4명을 조사 중이라고 1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달 5일 오전 1시 50분께 김제시 한 천변에서 학교 후배인 B(17)군을 주먹과 발로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폭행은 이로부터 약 4시간 뒤인 오전 6시께 끝난 것으로 전해졌다.

A군 등은 폭행 장면을 휴대전화로 촬영하고 B군의 옷을 벗겨 신체 일부를 담뱃불로 지지기도 했다.

B군은 얼굴이 함몰되고 꼬리뼈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어 병원에 입원해 치료받고 있다.

경찰은 B군 부모의 신고로 수사에 나서 A군 등을 불러 조사를 진행했다.

조사 결과 A군 등은 B군이 빌려 간 1만5천원을 갚지 않았다는 이유로 폭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군은 "미안하게 생각하고 반성하고 있다"며 범행을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범행 경위와 동기 등에 대한 조사를 마치고 조만간 이들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jay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