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구시장·경북지사, 행안부 장관 찾아 '군위 대구 편입' 촉구

송고시간2021-10-03 09:05

댓글
대구시장·경북지사, 행안부 장관 찾아 '군위 대구 편입' 촉구
대구시장·경북지사, 행안부 장관 찾아 '군위 대구 편입' 촉구

(대구=연합뉴스)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영만 경북 군위군수는 함께 3일 오후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을 만나 군위군의 대구 편입을 위한 법률안 제정을 요청했다. 2021.10.3 [대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aru@yna.co.kr

(대구·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대구시는 권영진 시장이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영만 경북 군위군수와 함께 3일 오후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을 만나 올해 안에 군위군의 대구 편입을 위한 법률안 제정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군위 대구 편입은 지난해 7월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 부지 선정과정에서 공동후보지(군위 소보·의성 비안) 유치신청 조건으로 시·도 정치권이 합의한 사항이다.

시는 지난 7월 13일, 도는 9월 23일 의회 의견 청취를 거쳐 군위 대구 편입을 위한 관할구역 변경 건의서를 행안부에 제출했다.

하지만 경북도의회는 찬반 의견이 팽팽히 맞서자 본회의 무기명 투표를 거쳐 '의견 없음'으로 결론 냈다.

이에 따라 행안부는 입법 추진에 상당한 부담을 가지고 있고, 군위에서는 통합신공항 이전 부지 선정 과정에서 약속한 사항을 올해 안에 지키라고 촉구하고 있다.

군위 대구 편입 문제는 행안부 검토와 법률개정안 마련, 법제처 검토, 법률개정안 국회 제출 등 절차를 밟게 된다.

권 시장과 이 지사는 전 장관에게 시·도민 염원인 통합신공항 사업이 무산되지 않도록 행안부에서 관련 지방자치단체의 자율적 결정을 존중해 발 빠르게 입법을 추진해달라고 요청할 예정이다.

권 시장은 "군위의 대구 편입은 통합신공항 이전 부지 선정에 결정적인 기여를 한 핵심 합의사항인 만큼 연내에 입법이 추진되도록 지속해서 행안부를 설득하겠다"고 말했다.

haru@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