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나는 아미다"…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SNS로 BTS 팬심 밝혀

송고시간2021-10-04 16:15

댓글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인스타그램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인스타그램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4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방탄소년단(BTS)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정 부회장은 이날 인스타그램 계정에 자신이 양손에 카드를 들고 있는 사진을 올리고는 "BTS 카드 들고 멤버 이름 외우는 중"이라는 상황 설명을 덧붙였다.

또 '나는 아미다'라는 태그를 붙여 BTS 팬을 자처했다. 아미는 BTS의 공식 팬클럽 이름이다.

정 부회장은 지난 8월에도 인스타그램에 BTS 멤버들의 사진이 담긴 포토카드 사진을 올리고 "아미가 되어보련다"고 밝힌 적이 있다.

앞서 신세계그룹은 온라인 쇼핑몰 SSG닷컴을 통해 지난 7~8월 BTS 소속사 하이브[352820]의 베이커리 브랜드 상품을 단독 판매하기도 했다.

luc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