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데이트폭력에 가족 사망" 방송한 지하철 차장, 업무 배제

송고시간2021-10-05 21:43

댓글

서울교통공사 "심신 안정 위한 조치…징계 목적 아냐"

서울 지하철 4호선
서울 지하철 4호선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교통공사는 지난달 운행 중인 지하철 내에서 "가족이 데이트 폭력으로 사망했다"고 안내방송을 한 차장을 최근 업무에서 배제했다고 5일 밝혔다.

공사 측은 "감사실이 조사는 하겠지만, 징계를 주려는 목적은 아니다"라며 "차장의 심신을 안정시키고자 실무와 분리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공사는 또 앞으로 안내방송에서 사적인 내용은 다루지 못하게끔 사규를 개정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다른 차장들의 개인적인 내용 방송이 이어질 수도 있어서다.

해당 차장의 사연은 지난달 16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퍼졌다. 그는 4호선 지하철 운행 중 "가족이 얼마 전 데이트 폭력으로 사망했는데 국민청원 올렸으니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진다.

그는 지난 7월 마포구에서 일어난 상해 치사 사건 피해자의 가족으로 알려졌다.

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