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갯마을 차차차' 촬영지 관광객으로 몸살…"방문 자제해달라"

송고시간2021-10-06 09:57

댓글
갯마을 차차차
갯마을 차차차

[tvN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인기리에 방영 중인 tvN 주말극 '갯마을 차차차' 촬영지에 관광객이 몰리면서 주민들이 피해를 보는 일이 생기자 제작진이 방문 자제를 당부했다.

'갯마을 차차차' 측은 6일 공식 SNS(소셜미디어)를 통해 "극 중 혜진 집, 두식 집, 초희 집은 저희가 사유지를 임대해 촬영한 곳으로, 현재 주인 분들께서 거주하고 계신 공간"이라며 "좋은 뜻으로 드라마에 힘을 보태주셨는데, 방문객들로 인한 일상생활의 피해를 보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촬영지 방문 시 당해 가옥들 출입은 자제를 부탁드린다"며 "드라마의 여운을 느끼고 싶으신 분들을 위해 포항시의 배려로 청하시장의 오징어 동상과 사방 기념공원의 배 등은 촬영 후에도 유지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갯마을 차차차'는 가상의 바다마을 공진을 배경으로 하는 로맨틱코미디극으로, 경북 포항 일대에서 촬영했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